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 우승!’ “내년에 곡성에서 다시 만나요”

기사승인 2017.08.21  14:05:37

공유
default_news_ad1

- 2017년 희망곡성군수기 전국실버야구대회 성료

   
▲ 2017년 희망곡성군수기 전국실버야구대회
[피디언]곡성군은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전남권 최초로 곡성읍 섬진강야구장 및 석곡면 대황강체육공원 야구장에서 개최된 ‘2017년 희망곡성군수기 전국실버야구대회’가 전북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의 우승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곡성군에서 펼쳐진 금번 대회는 전국 약 16여개팀 400여 명이 참석해 장년층의 도전과 열정으로 치러진 야구대전으로 엘리트 선수들과 비교해도 뒤처지지 않는 빼어난 실력을 선보이며 응원나온 관중들을 놀라게 했다.

특히 궂은 날씨에 진행된 결승전 경기인 ‘전북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과 ‘전주 아우름야구단’과의 경기는 경기진행이 불가능할 것 같았으나, 대황강체육공원 야구장의 뛰어난 배수시설로 경기를 진행하는데 전혀 지장이 없을 정도로 완벽한 배수시설을 자랑했다.

대회 최우수 선수로는 전북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 김연중 선수가 선정됐다. 김 선수는 예선 3경기, 준결승, 결승전까지 25이닝을 던지는 엄청난 체력을 과시해 선수들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사)한국실버야구소프트볼연맹 이병기 부회장은 “훌륭한 야구장을 갖춘 곡성에서 대회를 무사히 마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협조해 주신 곡성군 관계자에게 감사드린다.”며 “내년에도 곡성에서 전국실버야구대회를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야구대회를 통해 실버야구인들의 교류의 장을 제공한 실버야구대회가 아무런 사고없이 잘 마무리 됐다.”평가하며, “제2회 대회는 올해 대회 장단점을 철저히 분석해 대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실버야구인의 도전과 열정을 보면서 장년층에 대한 새로운 인식 변화와 건강한 신체 활동을 통해 제2의 인생을 마음껏 펼치시길 바란다.”며, “내년 대회에도 자연과 사람이 아름다운 곡성에서 다시 만나기를 꼭 희망한다.”고 말하며 내년을 기약했다.

한편, 제1회 희망곡성군수기 전국실버야구대회 입상팀 및 개인수상자는 아래와 같다.

◆ 우 승 :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
◆ 준우승 : 전주 아우름야구단
◆ 3위 : 평택 실버야구단
◆ 우정상 : 보령 상록수야구단
◆ 최우수감독상 :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 반태훈
◆ 최우수선수상 : 임실 후불제여행사 투어컴야구단 김연중
◆ 우수선수상 : 전주 아우름야구단 임재홍
◆ 감투상 : 평백 실버야구단 정성수

한석훈

<저작권자 © 피디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